경희대학교 Towards Global Eminence
home/이야기  >  소장/전시표본

소장/전시표본

제목 [화석] 노목

* 표본명: 노목, Calamitales, 芦木(化石)

* 학명: Calamite pith

* 분류: 식물화석


* 표본정보:
노목은 고생대 후기를 나타내는 표준화석 중 하나이며, 오늘날 석탄의 원재이기도 하다. 양치류의 화석식물이다.
  여러 해를 사는 식물인 다년초 식물로 속새(습지에 나는 식물로 속이 비고 마디가 뚜렷하며 비늘같이 생긴 잎이 마디에 돌려 난다)의 일종이다. 대나무 같은 마디마디에는 가늘고 뾰족한 잎이 둥글게 나 있는 모습이 있다. 속이 비어 있는 갈대 줄기와 비슷하다 하여 갈대를 뜻하는 노(蘆)자를 붙여 노목이라 하였다.

 

 It has been estimated that this fossil lived in Jang-seong, Gangwon-do in the Paleozoic period.
   Calamite lived on this continent in the Paleozoic period. It is a type of fern. Calamitales was similar to equisetum. It would usually only grow to a size of 15m, and it usually had a width of about 30cm. It lived and prospered from the Paleozoic to the Carboniferous period and went extent in the Permean period. It had been distribitued throughout the whole world, and is a common source of coal today.
   (There are joins set at specific intervals of the stem, and at each joint there are sorts of branches. Around each branch there are needle like leaves surrounding it.)


  芦木是古生代后期出现的标准化石之一,如今也是煤炭的原材料, 属于蕨类化石。
  是多年生长的多年草植物木贼(生长在湿地周围,中空,关节明显,叶呈针型,环绕在关节周围)的一种,像竹子一样节与节之间细而尖,叶子呈圆形生长。与中空的芦柴相似,加上意为芦苇的芦,因此得名芦木。

이전 복족류
다음 소나무과
목록